사랑은 했는데 / 이별은 못했네 // 사랑할 줄은 알았는데 / 헤어질 줄은 몰랐었네 // 내 사랑 잘 가라고 / 미안하다고 고마웠다고 / 차마 이별은 못했네 // 이별도 못한 내 사랑 / 지금 어디를 떠돌고 있는지 / 길을 잃고 우는 미아 별처럼 / 어느 허공에 깜박이고 있는지 // 사랑은 했는데 / 이별은 못했네 // 사랑도 다 못했는데 / 이별은 차마 못하겠네 // 웃다가도 잊다가도 / 홀로 고요한 시간이면 / 스치듯 가슴을 베고 살아오는 / 가여운 내 사랑 // 시린 별로 내 안에 떠도는 / 이별 없는 내 사랑 / 안녕 없는 내 사랑

박노해의 숨고르기 이별은 차마 못했네
지난 숨고르기 보기출력하기소중한 분에게 숨고르기를 선물하세요
나눔문화 홈페이지




이별은 차마 못했네


박노해



사랑은 했는데

이별은 못했네


사랑할 줄은 알았는데

헤어질 줄은 몰랐었네


내 사랑 잘 가라고

미안하다고 고마웠다고

차마 이별은 못했네


이별도 못한 내 사랑

지금 어디를 떠돌고 있는지

길을 잃고 우는 미아 별처럼

어느 허공에 깜박이고 있는지


사랑은 했는데

이별은 못했네


사랑도 다 못했는데

이별은 차마 못하겠네


웃다가도 잊다가도

홀로 고요한 시간이면

스치듯 가슴을 베고 살아오는

가여운 내 사랑


시린 별로 내 안에 떠도는

이별 없는 내 사랑

안녕 없는 내 사랑



-박노해 시인의 숨고르기 '이별은 차마 못했네'



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
795 유연화 [1] 2018-05-01  606
794 간절한 염원 2018-04-24  1015
» 이별은 차마 못했네 2018-04-17  761
792 지나침 2018-04-10  1135
791 학살과 묵념 2018-04-03  591
790 꽃은 달려가지 않는다 2018-03-27  881
789 영원히 영원히 2018-03-20  622
788 개구리 [1] 2018-03-13  860
787 아픈 날 2018-03-06  839
786 경계 2018-02-27  1922
785 꽃피는 말 2018-02-20  1544
784 아직과 이미 사이 2018-02-13  903
783 계시 2018-02-06  643
782 누가 홀로 가는가 2018-01-30  694
781 후지면 지는 거다 2018-01-23  820
XE Login
나눔문화 후원회원님께서는 로그인 하시면
회원정보수정, 후원금영수증 발급등이 가능합니다.
로그인 없이도 사이트 이용과 글쓰기는 가능합니다.
자세한 안내 보기


후원회원 ID 만들기